내가 본 꿈같은 세상, 휘황한 민족의 미래(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