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11(2022)년 5월 19일  
첫페지/ 북녘의 오늘/ 주요방송기사/ 방송극/ 보도/ 아시는지요?/ 유모아와 일화/ 꽃망울실/ 문예물/ 동영상/ 사진/ 청취자마당
현재 우리 《통일의 메아리》방송은 단파 5 905KHz, 3 970KHz, 3 945KHz와 초단파 97.8MHz, 97 MHz, 89.4 MHz로 보내드리고있습니다.
현재 우리 《통일의 메아리》방송은 단파 5 905KHz, 3 970KHz, 3 945KHz와 초단파 97.8MHz, 97 MHz, 89.4 MHz로 보내드리고있습니다.
주체111(2022)년 1월 13일 《통일의 메아리》
어버이의 기쁨과 보람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우리 아이들을 특별히 귀여워하고 아이들속에 계시는것을 제일로 좋아하실뿐아니라 아이들의 행복을 가꾸어가는데서 가장 큰 기쁨과 보람을 찾으십니다.

그럼 이 시간에는 《어버이의 기쁨과 보람》, 이런 제목으로 말씀드리겠습니다.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습니다.

《후대들을 위한 사업은 우리 당의 제일중대사입니다.》

우리 당의 제일중대사!

천근만근의 무게가 담긴 경애하는 원수님의 이 말씀에 실려오는 후대들에 대한 사랑의 이야기는 정녕 그 얼마인지 모릅니다.

주체104(2015)년 1월 1일에 펼쳐졌던 화폭이 다시금 되새겨집니다.

새해의 첫 현지지도로 평양육아원, 애육원을 찾으시고 새해를 맞이하는 원아들을 따뜻이 축복해주신 경애하는 원수님.

부모의 사랑을 제일 그리워하는 원아들이 밝게 웃으며 즐겁게 양력설을 쇠는것이 그리도 기쁘시여 온 세상이 밝아지도록 환하게 웃으시며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말씀하시였습니다.

오늘은 정말 기분이 좋다고, 원아들이 이런 훌륭한 집에서 얼굴에 한점의 그늘도 없이 마음껏 노래도 부르고 춤도 추면서 양력설을 쇠는것을 보니 얼마나 기쁜지 모르겠다고.

그러시면서 우리가 이를 악물고 혁명을 하는것은 바로 아이들의 웃음을 지켜주기 위해서이라고 뜨겁게 말씀하신 우리 원수님이십니다.

이렇듯 숭고한 뜻을 안으신 우리의 경애하는 원수님이시기에 아이들이 명랑하게 구김살없이 자란다는 소식을 들으실 때면 정말 이런 멋에, 이렇게 순간에 속이 한번씩 뭉클해오는 행복에 도취되여보려고 힘들어도 웃으며 투쟁속에 사는것 같다고 하시며 인민에 대한 멸사복무정신을 바탕으로 힘과 용기를 모아 백배하여 일을 더 잘해나가실 마음속진정을 터놓으시는것입니다.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중중첩첩 막아서는 모진 시련과 난관속에서 적대세력들과의 첨예한 대결전을 벌리시면서도 아이들의 행복한 래일을 그려보군 하십니다. 자신께서 그려보신 행복동이들의 래일을 현실로 펼쳐주시려 나라의 천만재부를 아낌없이 쏟아붓고 자신의 모든것을 깡그리 불태우시며 우리 아이들을 위한 헌신의 길을 걷고 또 걸으십니다.

우리 원수님의 그 헌신의 낮과 밤이 있어 이 땅우에서는 아이들의 웃음을 지켜주기 위한 생산정상화의 동음이 더 높이 울려퍼지고 세상에 둘도 없는 아이들의 궁전이 가는 곳마다 일떠서있으며 우리 조국은 세상이 부러워하는 아이들의 왕국으로 더욱 훌륭하게 전변되고있습니다.

오늘도 좋지만 우리 조국의 미래는 더 밝고 희망찹니다.

후대들을 위한 사업을 우리 당의 제일중대사로 내세우시는 경애하는 원수님을 모시여 우리 인민은 이 땅의 모든 어린이들의 아름다운 꿈과 소원이 이루어지리라는것을 확신하고있습니다.

 

 

지금까지 《어버이의 기쁨과 보람》, 이런 제목으로 말씀드렸습니다.

감 상 글 쓰 기
:
:
:
:
:  protect_autoinse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