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8(2019)년 11월 15일  
첫페지/ 북녘의 오늘/ 주요방송기사/ 보도/ 아시는지요?/ 유모아와 일화/ 꽃망울실/ 문예물/ 동영상/ 사진/ 청취자마당
방송시간 아침 7시~9시 낮 1시~3시 저녁 9시~11시 주파수안내 단파 : 6 250KHz, 3 945KHz, 3 970KHz 초단파 : 97.8MHz, 97MHz, 89.4MHz
주체108(2019)년 10월 17일 《통일의 메아리》
어머니는 젖앓이를 미리 막아야 한다(1)

젖앓이를 하게 되면 어머니가 고통을 겪을뿐아니라 아이가 젖을 제대로 먹지 못하여 영양상태가 나빠지고 젖앓이를 한후에도 젖이 모자라 영양실조증으로 하여 여러가지 병에 걸리게 된다. 젖앓이는 첫 아이를 낳은 애기어머니에게서 잘 생긴다.

어머니의 젖앓이는 어떤 때에 생기는가.

해산후 젖을 잘 풀어주지 못했을 때, 불어난 젖을 제때에 짜주지 못해서 젖이 뭉쳤을 때에 흔히 생긴다.

어린이에게 젖을 물리지 못했거나 젖을 잘 간수하지 못한 때, 젖꼭지나 젖몸에 찰과상이나 상처, 부스럼이 생겼을 때도 올수 있다.